한국인의 전통이 살아있는 시장

By 2017년 1월 21일광장연혁, 메인

라이프스타일이 서구화되면서 전통적인 의례가 많이 잊혀지고 있으나 광장시장만큼은 아직 그 전통을 이어가고 있다. 관혼상제에 필요한 한복과 폐백, 수의를 판매하는 곳이 즐비한데
한복만 하더라도 돌잔치를 축하하는 어린이 한복점, 개량한복점, 노리개와 고무신 등 한복과 함께 사용하는 물건들도 구할 수 있다.

혼수에 필요한 옷감이며 이불은 물론이고 폐백 전문점이 수십년간 자리를 지켜왔다. 결혼식과 제사에 필요한 고급 과일, 용품만을 고집하는 곳도 여전히 분주하게 장사하고 있으니 그야말로 한국인의 전통이 살아있는 시장이다.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English (영어) 日本語 (일어) 简体中文 (중국어 간체)

Leave a Reply